‘토크몬’ 전성우, 첫 예능 출연..다채로운 매력발산

전성우가 다채로운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사로잡았다.

지난 29일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토크몬’을 통해 첫 예능을 출연하게 된 전성우는 달달한 보이스로 여자 마스터 군단의 마음을 흔들었다. 모두의 박수와 함께 등장한 그는 “지금 오디션 보는 기분”이라며 떨리는 목소리와 함께 출연 소감을 전했다.

이어, 장도연을 마스터로 택한 전성우는 개인기 요청에 “제가 목소리가 되게 독특하다”며 김국진의 “여보세요?”를 그만의 목소리로 따라 해 마스터 군단을 놀라게 했다.

또, 첫 번째 키워드로 ‘치파오’가 등장하자 전성우는 ” 극 중에서 여장남자 역할을 했다”며 “무대에서 여자와 150번 키스를 했다면 남자와 300번 키스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여장 사진을 공개했다. 이를 본 이수근은 원더걸스 소희를 강호동은 한효주를 닮았다며 그의 외모에 감탄을 자아냈고, 남자 마스터들과 여장 대결에 당당히 1위를 차지했다.

뮤지컬 배우를 꿈꾸며 대학 입시를 준비하던 전성우가 당시 인상 깊게 보았던 영화 속 ‘탭댄스’가 두 번째 키워드로 공개됐다. 그는 뮤지컬 ‘브로드웨이 42’ 한 장면을 선보였고 수준급 탭댄스 실력을 공개해 분위기를 한껏 끌어올렸다.

한편, 참신한 예능인들의 조합으로 웃음을 안기는 올리브 ‘토크몬’은 매주 월요일 저녁 10시 50분 올리브와 tvN에서 동시 방송된다.

사진 제공 : tvN ‘토크몬’ 캡처

 

에디터 백초현 yamstage_m@naver.com

에디터 백초현 yamstage_m@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