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우혁, 9일 ‘해피투게더’ 출연..예능감 발산

배우 민우혁이 9일 KBS2 ‘해피투게더’에 출연한다.

민우혁은 9일 밤11시 10분 KBS2에서 방송되는 ‘해피투게더4’ 눈이 부시네 특집에 출연을 예고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이날 방송은 ‘눈이 부시네’ 특집으로 눈부신 존재감을 장착한 노주현, 정영숙, 민우혁, 강남, 윤태진, 진아름이 출연해 숨겨왔던 예능감을 모조리 폭발시킬 예정이다.

민우혁은 현재 뮤지컬 ‘지킬앤하이드’에서 지킬과 하이드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으며 197cm의 큰 키와 운동으로 다져진 체격으로 역대 가장 위압감이 느껴지는 하이드를 표현하고 있다는 호평을 받으며 많은 관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다.

본 방송에서 민우혁은 “조승우 선배님이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연습부터 첫 공연까지 묵묵히 챙겨줬다”며 같이 출연 중인 배우 조승우와의 훈훈한 일화도 공개할 것으로 눈길을 끈다.

눈이 부시네 특집인 만큼 민우혁은 눈이 부셨던 야구 선수 시절 에피소드부터 “내가 최초로 고백한 여자는 아내 이세미!”라고 밝히며 생애 첫 고백을 한 사연도 공개해 아내 바보의 모습까지 엿볼 수 있을 것이다.

민우혁은 현재 뮤지컬 ‘지킬앤하이드’에서 지킬과 하이드 역으로 출연 중이며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에서는 브론스키로 공연을 앞두고 있어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