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킬앤하이드’ 민우혁•전동석, 첫 공연 앞두고 연습 현장 공개

뮤지컬 ‘지킬앤하이드(프로듀서 신춘수, 연출 데이빗 스완)’가 새로운 ‘지킬/하이드’ 역의 민우혁, 전동석의 첫 공연을 앞두고 연습 현장을 공개했다.

11일 제작사 측이 공개한 사진에서는 민우혁과 전동석의 에너지 넘치는 연습 현장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특히, ‘지킬’을 연기할 때는 지적이고 댄디한 매력을, ‘하이드’를 연기할 때는 강렬하고 폭발적인 광기를 내뿜는 두 배우의 열연은 연습 사진만으로도 전율을 느끼게 한다.

JEKYL&HYDE
JEKYL&HYDE

신춘수 프로듀서는 “이번 시즌 처음으로 ‘지킬앤하이드’에 출연하는 민우혁과 전동석은 치열한 오디션을 통해 캐스팅 된 배우들이다. 오디션에서 그들이 보여준 뛰어난 퍼포먼스와 매력이 새로운 지킬과 하이드를 탄생시킬 수 있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들어 캐스팅하게 되었다. 두 배우는 탁월한 가창력은 물론 자신만의 캐릭터를 구축하는 능력이 뛰어나다. 연습하는 모습에서도 보는 이를 압도하는 힘이 있었다. 두 사람의 공연을 기대해 주셔도 좋을 것 같다. 그리고 두 배우의 멋진 공연을 위해 함께 호흡을 맞추며 연습을 해준 전체 배우들에게도 고맙다”고 전했다.

‘지킬앤하이드’는 1886년 초판된 영국의 소설가 로버트 루이스 스티븐슨의 소설 ‘지킬박사와 하이드씨의 이상한 사건>ㅣ’을 원작으로, ‘지킬’과 ‘하이드’를 통해 선과 악, 인간의 이중성을 표현한 작품이다. 스릴러에 집중된 원작 소설과 달리 ‘지킬’과 ‘하이드’, ‘루시’와 ‘엠마’ 네 인물의 로맨스를 전면에 내세우며, 신분도 성격도 너무 다른 두 여자가 한 사람의 몸에 갇힌 두 남자와 엇갈린 사랑에 빠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JEKYL&HYDE
JEKYL&HYDE

새로운 ‘지킬/하이드’역의 민우혁, 전동석의 합류로 더욱 풍성해진 ‘지킬앤하이드’는 샤롯데씨어터 홈페이지를 비롯해 하나티켓, 예스24, 인터파크에서 예매 가능하며, 오는 5월 19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된다. 민우혁의 첫 공연은 3월 13일 저녁 8시이며, 전동석의 첫 공연은 3월 14일 저녁 8시다.

 사진 제공 : 오디컴퍼니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