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옥숙부터 조여정까지” 높은엔터테인먼트, 소속 배우 새해 인사 공개

높은엔터테인먼트 배우들이 2019년 새해소망을 남겼다.

소속사 높은엔터테인먼트는 4일 다가오는 설 연휴를 맞아 공식 포스트를 통해 소속 배우들의 새해소망이 담긴 사진을 공개했다.

맨 처음으로 믿고 보는 송옥숙은 “돼지의 넉넉함 같은 여유와 풍요로움으로 가득 찬 19년 되세요”라며, 매 작품 씬 스틸러의 면모를 톡톡히 발휘하고 있는 심이영은 “소중한 사람들과 함께, 꿈을 위해 달리는2019년 되세요”라고 진심 가득한 소망을 전했다.

이어, 생활 연기의 달인 윤서현은 “건강하면 다 할 수 있습니다. 2019년 가즈아!”라며 유쾌한 소망으로 미소를 자아냈다. 네 번째 드라마, 뮤지컬을 넘나들며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전성우는 “사랑하는 사람들과 건강하고 웃음만 꽃피는 2019년 보내기”라고, 마지막으로 안방극장 복귀를 알린 조여정은 “2019년 지치지 않고, 몸과 마음도 건강하게, 나아가는 한 해가 되시길”라며 뜻 깊은 새해 소망을 전했다.

높은엔터테인먼트 배우들의 활약은 20119년에도 계속 이어질 전망이다. 송옥숙과 심이영은 SBS 특별기획 ‘운명과 분노’에서 열연 중이며, 윤서현은 tvN 최장수 드라마 ‘막돼먹은 영애씨 17’을 통해 윤과장으로 돌아올 것이다. 뿐만 아니라 전성우는 SBS 새 금토드라마 ‘열혈사제’와 뮤지컬 ‘어쩌면 해피엔딩’을 통해 대중들과 소통할 예정이다. 조여정은 오는 4월 방송예정인 JTBC드라마 ‘아름다운 세상’을 통해 다시 한번 그녀의 연기력을 입증 할 것이다.

한편, 높은엔터테인먼트는 배우 강성연, 송옥숙, 심이영, 엄현경, 윤서현, 전성우, 조여정이 소속된 배우 전문 매니지먼트다.

사진 제공 : 높은엔터테인먼트

에디터 백초현 yamstage_m@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