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YAM] 민우혁 “2018년, 인생 최고의 전성기”

배우 민우혁이 ‘씬플레이빌’ 1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31일 공개된 화보에서 따뜻한 소재의 니트를 착용한 민우혁은 부드러움과 카리스마가 공존하는 눈빛 연기로 보는 이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는다. 이어, 안경을 착용하고 책을 손에 든 그는 세련되면서도 이지적인 면모를 한껏 드러내 눈길을 끈다.

민우혁은 장시간의 촬영임에도 불구하고, 촬영 내내 밝은 미소와 능숙한 포즈로 현장 스태프의 감탄을 자아냈으며, 이어진 인터뷰에서 최근 출연을 확정지은 뮤지컬 ‘지킬앤하이드’에 대한 각별한 애정과 포부를 드러냈다.

그는 “‘지킬앤하이드’를 해야 비로소 인정받는 남자배우가 될 수 있겠다고 생각해올 정도로 어릴 적부터 동경해온 작품이었다”라며 “‘지킬앤하이드’를 비롯해 ‘프랑켄슈타인’, 드라마‘제3의 매력’, ‘불후의 명곡’까지 2018년은 지금까지 인생 최고의 전성기였다. 2019년에는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딱 지금의 상태를 붙잡고 싶은 마음”이라고 밝혀 작품에 대한 기대감을 더했다.

‘지킬앤하이드’는 1886년 초판된 영국의 소설 ‘지킬박사와 하이드씨의 이상한 사건’을 원작으로 ‘지킬’과 ‘하이드’로 표현되는 ‘선과 악, 인간의 이중성’을 나타낸다.스릴러에 집중된 원작 소설과 달리 지킬과 하이드, 루시와 엠마 네 인물의 로맨스를 전면에 내세우며, 신분도 성격도 너무 다른 두 여자가 한 사람의 몸에 갇힌 두 남자와 엇갈린 사랑에 빠지는 이야기를 다룬다. 민우혁은 지킬/하이드 역을 맡아 열연할 예정이다. 오는 5월 19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되며, 민우혁은 내년 3월부터 조승우, 박은태, 전동석과 함께 무대에 오른다.

사진 제공 : 씬플레이빌

에디터 백초현 yamstage_m@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