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이, ‘제3의 매력’ 출연…바람둥이+자유연애자 현상현 役

배우 이상이가 JTBC 새 금토드라마 ‘제3의 매력’ (극본 박희권 박은영, 연출 표민수)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27일 이상이는 소속사를 통해 “감독님, 작가님들을 비롯해 훌륭한 배우님들과 함께 연기할 수 있게 돼 기쁘다. 보면 볼수록 점점 더 빠져들게 되는 대본에 벌써부터 설레고 두근거린다. 현상현이라는 캐릭터를 통해 저의 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즐겁게 촬영에 임하겠다”고 다부진 각오를 전했다.

‘제3의 매력’은 특별하지 않지만 내 눈에는 반짝거리는 서로의 ‘제3의 매력’애 빠진 두 남녀, 온준영(서강준 분)과 이영재(이솜 분)가 스물의 봄, 스물일곱의 여름, 서른둘의 가을과 겨울을 함께 통과하는 연의 사계절을 그릴12년의 연애 대서사시를 담은 드라마다.

이상이는 극 중 온준영의 둘도 없는 절친이자, 스무살 때부터 타고난 외모와 언변 거기에 재력까지 겸비한 한량 오브 한량 현상현 역을 맡아 작품에 유쾌한 활력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특히 이상이는 그간 연기해보지 않았던 모태 바람둥이이자 진정한 자유연애주의자의 삶을 추구하는 현상현 캐릭터를 만나 기대를 모으고 있다.

한편 이상이가 출연 확정을 지은 ‘제3의 매력’은 ‘내 아이디는 강남미인’ 후속으로 오는9월 JTBC에서 방송된다.

사진 제공 : 좋은사람컴퍼니

에디터 백초현 yamstage_m@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