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킬앤하이드’ 캐스팅 공개, 조승우·홍광호·박은태 등 출연

뮤지컬 ‘지킬앤하이드’ 캐스팅이 공개됐다.

31일 제작사 측이 공개한 ‘지킬앤하이드’ 캐스팅에서 배우 조승우, 홍광호, 박은태가 ‘지킬/하이드’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지킬앤하이드’ 시작을 함께한 조승우는 2004년 초연 당시 완벽한 연기와 가창력을 선보이며 단숨에 한국 뮤지컬 최고의 스타로 등극했다. 2010년 군 제대 후 수많은 러브콜을 마다하고 ‘지킬앤하이드’를 선택할 정도로 이 작품에 대한 애정이 남다른 조승우는 현재까지 243회로 ‘지킬/하이드’ 역의 배우 중 가장 많은 출연 회차를 기록하고 있다.

홍광호가 7년 3개월만에 ‘지킬앤하이드’로 돌아온다. 그는 2008년 공연 당시 1200:1의 경쟁률을 뚫고 ‘지킬/하이드’ 역에 캐스팅됐다. 2010년 시즌까지 두 시즌을 함께 했던 그는 관객들의 오랜 기다림에 보답하듯 다시 출연을 결정했다.

박은태는 ‘지킬앤하이드’ 10주년을 맞이한 2014년 공연 당시 10번째 ‘지킬/하이드’로 낙점, 새로운 역사의 시작을 알렸다. 특히, 지킬과 하이드가 대립하는 곡 ‘대결(The Confrontation)’에선 변화무쌍한 보컬로 절정의 기량을 선보이며 관객과 평단의 호평을 이끌어냈다. 박은태는 2018년 ‘지킬앤하이드’에서 그 면모를 발휘해 더 진일보한 지킬/하이드를 보여줄 것을 예고했다.

지킬을 사랑하지만, 하이드 사랑을 받으며 고통받는 비극적 로맨스의 주인공 루시 역은 윤공주, 아이비, 해나가 맡았고, 지킬의 약혼녀로 지고 지순한 사랑을 보여주는 엠마 역은 이정화와 민경아가 캐스팅됐다.

오디션 당시 폭발적인 가창력으로 독보적인 존재감을 발휘하며 루시 역을 거머쥔 해나는 매혹적인 외모와 압도적인 노래 실력으로 심사위원을 매료시키며 만장일치로 캐스팅됐다. 오디션 당시 철저한 준비로 루시와 싱크로율 100%를 보여주며 압도적인 존재감을 발휘했다는 것이 제작진의 전언.

한편 뮤지컬 ‘지킬앤하이드’는 2018년 11월 13일부터 2019년 5월 19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된다.

사진 제공 : 오디컴퍼니

에디터 백초현 yamstage_m@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