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MUSICAL

‘2017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 오는 8일 블라인드 티켓 오픈

뮤지컬 축제 ‘2017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2017 Seoul Starlight Musical Festival)(구, 자라섬 뮤지컬 페스티벌)’이 블라인드 티켓을 오픈한다.

9월 2일(토)과 3일(일) 양일간 서울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 개최를 확정 지은 ‘2017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의 블라인드 티켓은 2천 장 한정으로 오는 6월 8일 오후 2시 멜론 티켓에서 단독 오픈한다. 블라인드 티켓은 출연진 라인업이 공개되기 전 판매하는 티켓으로 정가 20만원의 2일권 티켓을 최대 할인된 가격인 12만원에 구매할 수 있다.

‘2017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은 지난해 첫 선을 보였던 ‘자라섬 뮤지컬 페스티벌’이 보다 많은 관객들과 가깝게 만날 수 있도록 서울 올림픽공원 88잔디마당으로 장소를 옮기며 명칭을 변경했다. 지난해에는 75명의 뮤지컬 스타와 1만 5천 명의 관객이 참여하며 모두가 함께 즐기는 화합의 페스티벌로 첫 회가 무색할 만큼 큰 사랑을 받았다. 당시 1천 장의 블라인드 티켓을 2분 만에 완판을 기록하며 인기를 입증한 바 있어 올해는 더 많은 관객이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블라인드 티켓 오픈 수량을 2천 장으로 늘렸다.

올해로 2회째 맞은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은 대한민국 대표 뮤지컬 페스티벌답게 더욱 풍성하고 다채로운 구성으로 업그레이드된 프로그램을 선보일 준비를 하고 있다.

먼저 장르를 아우르는 다양한 뮤지컬 무대가 준비된다. 록 뮤지컬이나 댄스 장르를 프로그램에 새롭게 구성하여 듣기만 하는 음악이 아닌 뮤지컬인들과 관객이 함께 호흡하며 뛰고 즐기는 신나는 무대를 만들 예정이다. 또한 한국 창작 뮤지컬 스테이지를 별도로 마련해 참신하고 다양한 소재로 소극장 뮤지컬 열풍을 일으킨 작품들을 집중해서 만날 수 있는 무대도 준비 중이다. 여기에 최근 뮤지컬 한류 열풍이 거세지고 있는 가운데, 글로벌 시장에 발맞춰 해외 뮤지컬 스타의 초청 무대도 기획하고 있다.

관객과 뮤지컬인들이 기다렸던 프로그램도 준비돼 있다. 뮤지컬 팬들이 다시 보고 싶은 뮤지컬, 그리워했던 뮤지컬 음악을 만날 수 있는 무대와 배우들이 직접 기획, 구성에 적극적으로 참여해 만드는 어디서도 볼 수 없는, 오직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에서만 선보이는 Only One 스테이지, 대학로를 뜨겁게 달구고 있는 뮤지컬 스타들이 꾸미는 핫 스테이지까지 뮤지컬인들의 적극적인 참여로 더욱 풍성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준비를 하고 있다.




주최사 PL엔터테인먼트는 “지난해 자라섬 뮤지컬 페스티벌에서 첫 회가 무색할 만큼 큰 사랑을 받았다. 지난해 참여한 뮤지컬 배우분들이 적극적으로 기획에 참여하는 등 그 어느 때보다 즐거운 프로그램 구성을 하는 중이다. 기대해도 좋다” 라며, “올해로 2회를 맞은 이번 페스티벌은 무엇보다 관객의 성원과 격려가 큰 힘이 되었다. 관객분들이 보고 싶은 무대를 적극적으로 구현해 낼 예정이다.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은 뮤지컬인들과 관객이 함께 즐기고 하나 되는 화합의 페스티벌이 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밝혔다.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은 김서룡 연출과 변희석 음악감독이 또다시 의기투합하여, 뮤지컬 마니아는 물론 대중의 눈과 귀를 사로잡는 환상적인 무대와 음악,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다시 한번 새로운 돌풍을 일으킬 준비를 하고 있다.

‘2017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의 김서룡(청운대 교수) 연출은 “지난해 자라섬에서 가져올 수 있는 것은 별빛 밖에 없다. 첫해의 가슴 벅찬 만남을 추억으로만 간직하기엔 너무나도 그리운 별들이 많아서 다시 무대를 만든다. 많은 별들이 스스로 빛을 내지 못하듯 뮤지컬의 별들도 한자리에 모여 노래하면서 서로를 더욱 빛나게 해 줄 것이다.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로 도심 속의 자연과 뮤지컬 노래가 무대가 아니라 별빛처럼 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변희석(명지대 교수) 음악감독은 “올해는 서울 스타라이트 뮤지컬 페스티벌이란 이름으로 함께 하게 되었다. 1년 전, 자연과 함께하는 색다른 공간의 뮤지컬 페스티벌 준비는 부담감보다 설렘으로 들떠 있던 순간이 지금도 벅찬 감정으로 기억되고 있다. 대 편성 오케스트라와 함께 좋은 배우들과 하나 되고 공감하는 콘서트를 통해, 뮤지컬을 사랑하는 관객들의 관심과 사랑을 다시금 느낄 수 있는 시간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이번 페스티벌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사진 제공 : PL엔터테인먼트

 

에디터 백초현 yamstage@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imilar Articles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