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ou are here
HOME > CULTURE

‘2017 THE 2ND 신사들의 품격’ 윤형렬, 여심 사냥 나선다

 

뮤지컬 배우 윤형렬이 콘서트 무대를 통해 팬들과 만난다.

오는 7월 8일 코엑스 오디토리움에 열리는 ‘2017 THE 2ND 신사들의 품격’(이하 신사들의 품격)은 2016년에 이어 2회 째를 맞는 콘서트다. 윤형렬 역시 2년 연속 ‘신사들의 품격’ 무대에서 팬들과 즐거운 추억 만들기에 나선다.

윤형렬은 매 공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흥행 강자 마이클 리, 김다현, 카이와 한 무대에 선다. 이들 네 명의 뮤지컬 배우들은 솔로, 합동 무대로 뮤지컬 넘버뿐만 아니라 ‘포카레카레 아나(영원한 밤의 우정)’ 등 우리 귀에 익숙한 명곡과 함께 고품격 무대를 선사할 예정이다.

2007년 뮤지컬 ‘노트르담 드 파리’ 국내 초연 당시 ‘콰지모도’역으로 데뷔한 윤형렬은 신인답지 않은 실력으로 공연계를 사로잡았다. 이어 ‘모차르트’,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등의 다양한 작품을 통해 뮤지컬 스타로 입지를 굳혔다.

윤형렬은 2016년에는 MBC ‘일밤-복면가왕’에서 ‘장기알과 얼굴들’로 출연해 묵직한 중저음의 보이스와 압도적인 성량으로 화제를 모으며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KBS2 예능 프로그램 ‘노래싸움-승부’에서는 훈훈한 외모와 부드러운 목소리로 관중들의 귀를 사로잡았고, 뮤지, 배다해, 민우혁 등과 완벽한 하모니를 이루며 멋진 승부를 펼쳤다.




최근에는 창작 뮤지컬 ‘아리랑’에서 암울했던 시대가 만들어낸, 짐승이 되어버린 남자 양치성 역 출연 소식을 전하며 기대감을 고조시켰다. 윤형렬은 오랜만에 뮤지컬 무대 복귀를 알리며 출세와 사랑에 눈먼 양치성 역을 맡아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와 파워풀한 보이스로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뿐만 아니라 오는 9월 열리는 ‘더 뮤지컬 페스티벌 인 갤럭시’ 출연 소식까지 전해 2017년 쉼 없는 윤형렬의 행보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2017 THE 2ND 신사들의 품격’은 7월 8일 오후 3시, 7시 2회에 걸쳐 공연되며, 공연 티켓은 인터파크, 예스24, 하나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사진 제공 : 키이스트

 

에디터 백초현 yamstage@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Similar Articles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