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츠’ 이상이, 첫 촬영 소감 “의미 있는 작품에 참여…영광스럽다”

배우 이상이가 드라마 ‘슈츠’에 출연한다.

23일 소속사 측은 이상이가 KBS2 새 수목드라마 ‘슈츠'(연출 김진우/극본 김정민)에 출연을 확정지었다고 밝혔다.

‘슈츠’는 대한민국 최고 로펌의 전설적인 변호사 최강석(장동건 분)과 천재적인 기억력을 탑재한 가짜 신입 변호사 고연우(박형식 분)의 브로맨스를 담은 작품으로, 현재 미국에서 인기 드라마 시리즈를 원작으로 한국에서 세계 최초로 리메이크되어 방송 전부터 많은 사람들의 기대감을 고조시키고 있다.

이상이는 극 중 고연우의 친구이자 미워할 수 없는 예측불가 행동을 일삼는 박철순 역을 맡아 그만의 독보적인 미친 존재감으로 브라운관을 다시 한 번 사로 잡을 예정이다. 박철순은 고연우의 곁에서 극을 흥미진진하게 이끌며 긴장감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에 ‘의문의 일승’,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을 통해 강렬한 존재감을 입증했던 이상이가 ‘슈츠’에서 어떤 면모를 선보일 지 귀추가 주목된다.

최근 ‘슈츠’ 첫 촬영에 참여한 이상이는 소속사를 통해 “의미 있는 작품에 참여할 수 있게 돼 영광스럽다. 감독님, 작가님을 비롯해 수많은 스태프분들과 배우 선배님들께 누가 되지 않도록 앞으로 열심히 촬영에 임하겠다. 그리고 박철순이라는 캐릭터를 통해 그 동안 보여드리지 못했던 저의 또 다른 모습을 보여드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상이는 드라마 ‘의문의 일승’, ‘슬기로운 감빵생활’, ‘안단테’, ‘맨홀’을 비롯해 뮤지컬 ‘레드북’, ‘나와 나타샤와 흰당나귀’, ‘인더하이츠’, 연극 ‘타지마할의 근위병’, ‘미친키스’ 등 브라운관과 무대를 종횡무진하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특히 신인임에도 불구하고 매 작품마다 높은 캐릭터 싱크로율과 안정적인 연기력을 선보이며 대중에게 확실히 존재감을 각인시키고 있다.

한편 ‘슈츠’는 ‘추리의 여왕 시즌2’ 후속으로 오는 4월 25일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사진 제공 : 좋은사람컴퍼니

에디터 백초현 yamstage_m@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