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더스 까라마조프’ 캐릭터 포스터 10종 공개

뮤지컬 ‘브라더스 까라마조프’ 캐릭터 포스터 10종이 공개됐다.

제작사 측이 18일 공개한 포스터는 캐릭터에 완벽하게 녹아든 배우들의 강렬한 표정과 더불어 인물 내면의 본성을 적나라하게 드러낸 대사가 어우러져 긴장감을 더했다.

‘브라더스 까라마조프’는 러시아 대문호 도스토옙스키의 ‘까라마조프의 형제들’을 원작으로 완성된 뮤지컬로, 의문의 살인사건으로 죽음을 맞이한 아버지와 사건을 둘러싼 네 형제들의 심리를 깊이 있게 다룬다. 작품은 원작의 심오한 사상적 깊이를 고스란히 담아냈으며, 인간에게 숨겨져 있는 모순과 진실을 정면으로 마주함으로써 삶과 죽음, 사랑과 증오, 선과 악, 인간 본성에 대해 들여다본다.

배우 김주호와 심재현은 네 형제들의 아버지 표도르 역을 맡아 분한다. 표도르는 돈을 위해서라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인물로 스스로를 광대라 칭하며 방탕을 일삼고 여색을 밝히는 캐릭터다.

조풍래와 김보강은 첫째 아들 드미트리 역을 연기한다. 아버지로부터 방탕함과 호색한 기질을 물려받은 드미트리는 천성이 다혈질이지만 자신의 악행을 스스럼없이 인정하고, 사랑에 대해서는 지고 지순한 순정을 갖춘 마초적 인물이다.





강정우와 안재영은 논리와 지성을 갖춘 둘째 아들 이반 역으로 무대에 오른다. 이반은 냉소적이고 이지적이며 뒤틀린 자기 마음의 미로에 갇혀 있는 인물이다. 김대현과 김지철은 온유한 성격을 가진 셋째 아들 알료샤를 연기한다. 알료샤는 아버지의 죽음을 둘러싼 형제들 간의 의심을 중재하려 애쓰지만, 결국 자신 역시 형들을 의심하게 되는 캐릭터다.

이휘종과 박준휘는 사생아 스메르쟈코프 역을 맡는다. 간질이라는 지병을 앓고 있으며, 어딘가 모자라 보이지만 둘째 아들 이반과 함께 철학적인 담론을 나눌 정도로 지적인 면모를 숨긴 인물이다.

‘브라더스 까라마조프’는 오는 2월 10일 수현재씨어터에서 개막한다. 프리뷰 공연 (2/10~2/14 공연) 예매 시 전석 50%의 할인 혜택이 제공된다.

사진 제공 : 수현재컴퍼니

에디터 백초현 yamstage_m@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