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흐마니노프’ 개막, 오는 20일 100회 공연 이벤트 진행

뮤지컬 ‘라흐마니노프’가 관객들을 위해 준비한 풍성하고 다양한 이벤트로 눈길을 끌고 있다.

먼저 ‘라흐마니노프’는 오는 20일 100회 공연을 맞이해 의미 있는 이벤트를 선보인다. 공연 종료 후 제 3의 배우라 불리는 피아니스트의 스페셜 연주가 펼쳐지며, 당일 공연 유료 예매자들에게 100회 기념 라흐마니노프 뱃지를 선물한다.

‘라흐마니노프’ 트레이드 마크인 피아니스트와 현악 8중주의 음악팀이 두 차례의 미니음악회를 선사할 예정이다. 미니음악회는 24일과 7월 1일 공연 종료 후 무대에서 진행 되며 약 30분간 공연의 감동을 그대로 만나볼 수 있는 시간을 선사한다.

또한 13일 제 7회 전국동시지방선거를 맞이해 당일 투표에 참여한 관객들에게 30%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이벤트 참여는 당일 티켓 박스에서 투표 인증 후 현장 구매로 참여 가능하며 1인 4매까지 가능하다.


그 외에도 관객들과 더욱 가까이 만날 수 있는 다양한 시간을 준비했다. 배우들과 함께 사진으로 특별한 추억을 간직할 수 있는 일명 ‘폴라데이’가 준비 되어 있으며, ‘악수회’를 통해 작품 속에서 라흐마니노프와 니콜라이 달 사이에 상징적으로 큰 의미가 있는 ‘악수’를 관객들과 함께 나눌 예정이다. 이벤트에 관련 된 자세한 내용은 각 예매처에서 확인 할 수 있다.

특히 공연 첫 날 MD 상품에 폭발적인 반응이 이어지며 눈길을 끌었다. 우산, 파우치, 플립북, 손수건 다양한 품목들이 고루 인기를 끌었으며 공연 종료 후에도 MD 상품을 구입 하려는 관객들이 길게 줄을 서는 진풍경이 벌어지기도 했다.


한편 뮤지컬 <라흐마니노프>는 초연부터 함께한 ‘라흐마니노프’역에 박유덕, 안재영과 ‘니콜라이 달’역에 김경수, 정동화가 출연하며 오는 7월 8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에서 펼쳐진다.

사진 제공 : HJ컬쳐

에디터 백초현 yamstage_m@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