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랑켄슈타인’ 민우혁•박민성, 열정 넘치는 연습 현장 공개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의 배우 민우혁, 박민성의 긴장감 넘치는 연습 현장이 공개됐다.

8일 제작사 측은 베일에 쌓여있던 새로운 캐스트 민우혁, 박민성 배우의 실제 공연을 방불케 하는 연습 현장 비하인드 사진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공개된 사진에는 혼신의 힘을 다해 연습에 임하는 민우혁, 박민성 배우의 모습은 물론 뜨거운 현장의 에너지까지 고스란히 담겨 눈길을 사로잡는다.

철학, 과학, 의학의 천재로 자신의 연구에 대한 강한 집념을 지닌 ‘빅터 프랑켄슈타인’ 역을 맡은 민우혁은 괴로움에 울부짖는 등 본 공연이라고 해도 손색없을 정도의 열연을 펼치는 모습이 포착돼 눈길을 끈다.

또한 강한 소신을 가진 군인으로 ‘빅터’의 연구에 매료되어 조력자로 나서는 ‘앙리 뒤프레’ 역과 ‘빅터’의 피조물인 ‘괴물’ 역을 맡아 1인 2역 도전에 나선 배우 박민성은 깊은 고뇌에 잠긴 듯한 눈빛과 분노로 가득 찬 표정연기로 ‘앙리’와‘괴물’로 완벽 변신해 기대를 더한다.특히, 민우혁, 박민성 배우는 고도의 집중력으로 퀄리티 높은 공연을 만들기 위해 각 배역에 완벽 몰입해 강도 높은 연습에도 열정적으로 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기대감을 고조시켰다

뮤지컬 ‘프랑켄슈타인’은 1818년 출간된 ‘메리 셸리’의 소설을 원작으로 신이 되려 했던 인간과 인간을 동경했던 피조물의 이야기를 통해 인간의 이기심과 생명의 본질을 재고케 하는 창작 뮤지컬이다. 오는 20일부터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된다.

사진 제공 : 뉴컨텐츠컴퍼니

에디터 백초현 yamstage_m@naver.com

<저작권자 © 얌스테이지 YAMSTAGE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